자넷뉴스

협상의 기술 4가지, 테이블에 앉았다, 그 다음은..?


 

 협상의 기술 4가지, 테이블에 앉았다, 그 다음은..?

 

사람이 가지고 있는 기술력은 바로 학습하는 전문지식과 관련 경험의 총량에 의하여 만들어집니다. 하지만 스스로 가지고 있는 역량에 의하여 개발되는 기술력도 존재할 수 있는데요. 바로 ‘협상력’입니다. 물건을 사고 팔지 않더라도 언제든지 협상테이블에 놓여질 수 있으며 우리는 그때 협상의 기술에 따라서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습니다. 오늘은 자넷에서 ‘협상의 기술’에 대해 자세히 알려 드리겠습니다.



 

1. 상대방의 원하는 바를 빨리 Catch할 것


가장 먼저 해야할 기술은 바로 상대방의 욕구를 파악하는 것입니다. 상대방이 원하는 바를 빠르게 파악하여야 그 다음 기술을 준비할 수 있으며 협상의 대화에서 목표로 가는 방향이 명확해지기 때문이죠. 상대방이 진짜로 원하는 결과를 말할 수 있도록 유도하여 자신의 원하는 바를 먼저 들키지 전에 파악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2. 통상적 기준 설정 및 근거 준비


협상을 시작하기 전에 상대방도 자신도 납득할 수 있는 기준을 설정하고 그에 따른 근거를 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여기서 주목해야 할 것은 바로 ‘근거’이죠. 협상의 테이블에서는 더 많은 것을 준비하면 준비할수록 상대방을 설득하고 자신의 의견을 주장하기 쉬워집니다. 그렇기 때문에 기준설정 및 데이터 준비는 기본 중 기본이라고 할 수 있죠.



 

3. 양쪽에게 공평한 대안을 제시


결론적인 방향은 상대방도 나도 충분히 공평하고 이익을 취할 수 있는 대안을 제시하는 것입니다. 이 부분에서 상대방이 납득할 수 있는 충분한 설득을 가지고 있어야 하죠. 협상테이블은 한쪽의 이익만이 아닌 양쪽의 욕구를 충족할 수 있는 자리니까요. 예상할 수 있는 상황이면 미리 준비하는 것이 좋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에는 끊임없이 공평한 대안을 생각해내어야 합니다. 우리는 여기서 ‘협상의 기술력’을 나타낼 수 있는 것이죠.



 

4. 다음 대안은?


대안이 충족되어 결론을 도출했다고 하더라도 협상력이 뛰어난 협상가들은 ‘NEXT’를 준비합니다. 다음 대안을 생각하여 미리 협상을 해두는 것도 손실없이 계약을 마무리할 수 있는 기술이기도 하죠. 공평한 대안을 도출했다면 리스크를 예상하여야 하고 그에 따라 언제든 변경할 수 있는 대안을 미리 생각해두는 것이 좋습니다.


 


오늘은 자넷에서협상의 기술 대하여 알아봤습니다. 살면서 어떠한 일을 하든 간에 협상테이블은 충분히 앉을 있습니다. 미리 기술을 고민하고 연마해 둔다면 자신에게 유리한 방향으로 끌어오는데 어렵지 않을 것입니다. 오늘의 포스트를 기억해 두시기 바랍니다!

2
3
4
5
모바일버전
(주)나인커뮤니케이션

고객센터 : 1544-6333 ( AM 09:00 ~ PM 19:00 ) | FAX : 032-712-2742 | Email : help@nine2021.com
주소 : 경기도 부천시 조마루로385번길 92, 1901~1903호 (원미동, 부천테크노밸리 유1센터) | 우편번호 : 14558
대표 : 배성원 | 사업자등록번호 : 585-88-01930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2020-경기부천-4494 호

Copyright © JANET Corp. All Right Reserved.
추천 데이터 확인
AI JPRS
광고주 모집